법정스님 입적 10주기 추모전, 명문장 '서예작품'으로 만난다
상태바
법정스님 입적 10주기 추모전, 명문장 '서예작품'으로 만난다
  • 오팔뉴스
  • 승인 2020.05.25 17:52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엄기철, 법정 스님 무소유.(맑고 향기롭게 제공)


사단법인 맑고 향기롭게와 길상사는 오는 27일부터 6월7일까지 서울 성북동 맑고 향기롭게 근본도량 길상사 설법전에서 '법정 스님의 향기로운 글'&'금강경' 모음 전시를 연다고 22일 밝혔다.

이번 전시는 불기2564년 부처님오신날 법요식과 더불어 법정 스님(1932∼2010)의 입적 10주기 추모 문화행사다.

전시에는 동천 엄기철 작가가 법정 스님이 남긴 주옥같은 명문장을 발췌해 쓴 작품 40여점과, 대승불교의 근본 경전인 금강경의 대표작품 및 게송 20여점, 반야심경을 비롯한 일반 작품 20여점 등 총 80여점의 작품이 전시된다.

엄기철 작가는 추사체를 연구하며 금강경 전문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서예가다. 엄 작가는 "금강경을 큰 주제로 해서 펼쳐지는 전시와 더불어 법정 스님의 주옥같은 글이 함께 전시되는 것에 큰 자부심을 갖는다"고 했다.

주최 측은 "코로나19로 사회 전반적으로 힘들어하는 시기에 법정 스님의 맑고 향기로운 말씀과 부처님의 위대한 말씀 금강경을 관람하면서 혼탁한 세상을 이겨나가는데 큰 힘을 얻으시길 기원한다"고 밝혔다.

한편 맑고 향기롭게는 코로나19가 안정이 될 경우 하반기에는 '법정 스님 수행처 사진 공모전'과 '제4회 무소유 어린이 글짓기 대회' 등의 문화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.


당신만 안 본 뉴스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